전통문화

문화유산

문화재현황 HOME > 전통문화 > 문화유산 > 문화재현황

만취정(晩翠亭)

만취정은 김위(金偉,1532∼1595)가 조선 선조5년(1572)에 세운 건물로 1983년 8월 24일 전라북도유형문화재 제106호로 지정되었다. 창건 이후 여러 차례 중수되었는데, 1834년(헌종 즉위)에 마지막으로 중수되었다.

  • 소 개
  • 갤러리
  • 주변 관광지
  • 주변 맛집
  • 주변 숙박
· 위 치 삼계면 산수리 234
· 문의 및 안내 063-640-2542
· 전화번호 063-640-2542
· 홈페이지 없음
· 지정 현황 지방유형문화재 제106호

만취정은 조선조 선조 5년(1572)에 경주김씨 김위(金偉, 1532∼1595)가 지은 것으로 공이 홍문관 부교리 및 예문관 직제학으로 있을때 건설하였으며, 순조 14년(1814)에 증수하였다고 한다. 김위는 계림군 김균의 7대손으로 1532년에 태어났으며, 1558년 문과에 급제하였고, 예조정랑에 오른뒤 1562년에 합천군수를 비롯하여 9개 고을의 부사를 지냈다. 선조 13년(1580)에 명나라 사신 서계신(徐繼申)이 우리나라를 방문했을 때 영위사(迎慰使)로서 사신을 맞이하였고, 이때 만취정의 서액을 받아 현판을 걸었다고 한다. 김위는 이때 호를 만취(晩翠)라 하였는데 만취란 겨울에도 변하지 않는 초목(草木)의 푸른빛이라는 뜻으로 김위의 인품을 상징하는 듯하다.

송강(松江) 정철(鄭澈), 고봉(高峰) 기대승(奇大升), 백호(白湖) 임제(林弟) 등과 더불어 시문을 주고 받았던 헌시판(獻詩板)이 걸렸다. 1595년(선조 28년) 공이 별세하자 생존시 업적을 기려 승정원 도승지에 추서했다.

 

 

이용 안내

· 지 정 :도지정 - 유형문화재

· 종 목 :유형문화재 제106호

· 지정일 :1983.08.24

 

위치 정보

  • 만취정

    전북 임실군 삼계면 산수1길 64

    063-640-2316

  • 오괴정

    전북 임실군 삼계면 삼은2길 22-31

    063-640-2316

  • 삼계식당

    전북 임실군 삼계면 충효로 1289

    063-642-7520

등록된 주변 숙박이 없습니다.

(우)55927 전라북도 임실군 임실읍 수정로 30 | 대표전화 : 063)640-2344
COPYRIGHT© 임실군청 JEONBUK KR. ALL RIGHTS RESERVED